보도자료

[플래텀] 숙박 IT 전문 기업 ‘티포트’, 50억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설립 3년, 누적 투자금 100억

2019-11-20

Platum(플래텀) 2019.11.20 보도자료

https://platum.kr/archives/131863

ONDA_투자유치_이미지

숙박 통합예약관리 서비스 ‘ONDA’를 개발·운영하는 숙박 IT 전문기업 티포트(대표 오현석)가 50억 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는 베이스인베스트먼트, KB인베스트먼트, 카카오벤처스, 이에스인베스터가 참여했다. 티포트는 설립 3년 만에 누적 투자금 100억을 돌파했다.

티포트의 핵심 서비스인 ‘ONDA’는 중소형 숙박업주들의 숙소 판매 및 관리를 도와주는 SaaS형 소프트웨어로 펜션, 게스트하우스, B&B(공유숙박), 호텔 등 숙박업 형태별 맞춤형 예약관리 프로그램 및 부킹 엔진(실시간 예약창), 자동 홈페이지 제작 툴, GDS 판매 대행 서비스 등이 있으며 온라인으로 실시간 지원한다. 야놀자, 여기어때, 티몬, 에어비앤비, 아고다, 트립닷컴 등 국내외 25개 이상의 채널에 실시간 연동 판매되는 기능이 탑재되어 현재 3천여 곳이 넘는 숙소가 사용하고 있다.

글로벌 진출에 출사표를 던진 티포트는 이번 투자금을 R&D 역량 강화 및 동남아 시장 진출에 활용할 예정이다. 회사는 이미 지난 6월 태국 로컬 여행사와 합작 법인을 설립해 현지화를 진행 중이다.

이번 투자를 주도한 베이스인베스트먼트 김승현 이사는 “ONDA는 시장 이해도와 개발력이 뛰어난 멤버들이 만든 서비스로, IT기술 수용도가 상대적으로 낮은 숙박 시장에서 빠른 성장을 보인다.”라고 투자 이유를 설명했다.

오현석 티포트 대표는 “이번 투자유치로 숙박업주를 위한 진정성 담긴 서비스를 중립적인 포지션에서 키워나갈 환경이 만들어졌다”며 “장기적 안목으로 숙박 시장 혁신을 이끌 디딤돌을 마련해 기쁘고, ONDA의 중심 고객인 중소형 숙박업주들이 판매나 관리보다 숙박업의 핵심인 손님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꾸준히 서비스를 진화시킬 것”이라 밝혔다.

티포트는 옐로모바일에 매각했던 팀의 경험과 역량을 인정받아, 설립 직후 티몬으로부터 투자를 받아 설립된 숙박업 전문 IT 기업이다. 이후 2018년, 야놀자로부터 전략적 추가 투자를 유치하기도 했으며,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티몬으로부터 분사(MBO, Management Buy Out)한다.

 

김민정 기자

CC 이미지
숙소 운영 Tip

ONDA 온다 이야기

숙박산업 최신 동향, 숙소 운영 상식 등 업주님들을 위한 알짜배기 정보가 가득!
숙박업주의 피드백과 함께 더 좋은 팁을 만들겠습니다.

온다의 숙박업 이야기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숙박업과 관련해 궁금하신 사항이 있으시면 문의주세요 :)